조회수 : 152   도드람, 품종 차별화로 소비자 공략
  공시일 : 2022.12.19  작성자 : 0

 

도드람, 품종 차별화로 소비자 공략

프리미엄 가치 창출 위해 노력

고물가로 소비심리가 위축되면서 MZ세대를 중심으로 스몰럭셔리트렌드가 주목받고 있다. 고가의 명품보다 상대적으로 적은 비용이 드는 식품 등에서 프리미엄 제품을 구매하며 만족감을 얻는 것이다. 연말이 다가오면서 호텔 케이크나 홈파티 음식에 대한 수요 증가로 이를 공략하려는 식품업계의 움직임도 활발하다.

한돈 대표 브랜드 도드람은 프리미엄 식품에 대한 관심이 커짐에 따라 자사 프리미엄 돼지고기 ‘THE짙은에 대한 소비자 구매와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THE짙은은 특별한 미식을 원하는 소비자들을 타깃으로 3년 여간 공을 들여 지난 6월 출시한 도드람의 프리미엄 한돈 브랜드다.

도드람은 소비자들이 가정에서 돼지고기 취식률이 높다는 점에 주목해 집에서 돼지고기를 먹을 때도 고급 레스토랑에서 먹는 것처럼 더 특별한 가치와 차별화를 느낄 수 있도록 프리미엄 브랜드 ‘THE짙은을 출시했다. 농촌진흥청 ‘2022년 소돼지 고기 소비실태 및 인식 조사에 따르면, 가정 내에서 돼지고기를 주 1회 이상 취식하는 비율은 78%인 것으로 조사됐다.

THE짙은이 주목받는 이유는 품종의 차별화 때문이다. 기존 국내산 돼지고기는 생산성과 다산에 중점을 둔 YLD품종을 주로 사육했지만, THE짙은은 최근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한 특별한 맛에 중점을 두기위해 버크셔를 교잡한 YBD품종을 선택했다. 미식가들이 찾는 품종인 YBD품종은 짙고 선명한 육색과 쫄깃한 식감, 감칠맛을 느낄 수 있는 품종이다. 또한, 도드람은 YBD품종의 돼지를 사육하는 조합원 농가를 구성하고, 전용 사료 프로그램을 도입해 YBD품종의 장점을 극대화했다.

THE짙은 삼겹살은 자사 도드람한돈 삼겹살보다 최대 25% 정도 비싼 가격에 판매되고 있지만, 스몰럭셔리와 고급 식재료를 선호하는 소비 트렌드 확산 등으로 판매 물량이 확대되고 있는 추세다. 또한, 일반 돈육과 마찬가지로 삼겹살, 등심, 목심, 돈마호크 등 다양한 부위로 만나볼 수 있다는 점도 인기요인이다. 연말 홈파티 음식을 준비할 때, THE짙은을 활용하면 특별한 재료로 더욱 맛있는 한 끼 식사를 완성할 수 있다.

박광욱 도드람 조합장은 “YBD품종은 사육 기간이 길면서 산자수가 적고, 사육자체가 까다로운 편이지만 소비자들에게 도드람만의 프리미엄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까다롭게 준비하고 있다라며 국내 돈육 브랜드 1위의 자신감으로 한돈의 고급화와 차별화된 프리미엄의 가치를 소비자들에게 전하기 위해 앞으로도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THE짙은은 도드람몰, 이마트, 마켓컬리, 삼성닷컴 e식품관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댓글 0 개
목록